Slide background

다이나믹한 레포츠가 있는곳 구미시 수상레포츠센터로 여러분을초대합니다.

커뮤니티

  • 공지 사항
  • 자유 게시판
  • 포토 갤러리
  • 동영상 갤러리

떠나보내는 슬픔이

작성일 : 2018.09.04 조회수 : 2

Hn6pOAz.jpg

 

나에게 있어서

 

그대 사랑했던 것만큼이나

그 긴긴 시간을 호올로 고독해야 할 거예요.

차라리 그게 나아요.

차라리 그게 나아요.

 

정겨웠던 시간들도, 아름답던 기억들도

번뇌의 머리칼과 함께 태워 버리고

당신을 잊기 위해 나 떠나요.

 

더이상 나만의 사랑을 고집하지 않으려 해요.

그러함에 더 힘들어야 할 그대 아픔을 알고 있기에

이젠 그대 마음에서 내가 잊혀지기를 기다릴 뿐이에요.

 

이젠 내 마음에서 그대 잊혀지길 기다릴 뿐이에요.

내 안의 그리움이

내 안의 기다림이

나를 마르게 해요.

나를 사랑하게 했던 지난날들이 후회스러워....

마음 안에 그려 왔던 망상들이 죄스러워...

 

아껴주고 보살펴주었던 그대 친절함에

미안함과 고마움이 내겐 너무도 큰 짐이 되어 버렸어요.

앞서가는 그대 마음을 따라갈 수 없어...

그대 생각 속에 머무는 나 자신이 부끄러워...

 

차라리 기억 속에서 지워 버리면

나 역시 마음이 편하겠지요.

떠나보내는 슬픔이 클수록 나도 가슴 아파요.

 

더이상 나를 미워하지 말아요.

얼굴을 떠올릴 때마다 괴로울테니.

 

더이상 나를 사랑하지 마세요.

그만큼 아픔 또한 클 테니까요.

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
548 빗방울길 산책 2018.09.04 3
547 제 얼굴을 모델이랑 합성해주세요! 2018.09.04 4
546 흔한 꿀알바 2018.09.04 3
545 투명한 공기의 2018.09.04 2
544 오빠 여기 좀 앉아 봐 2018.09.04 7
543 방글라데시 여성 인권 수준 2018.09.04 16
542 호랑이 새끼 발톱 2018.09.04 7
541 구멍 (그림? 실제?) 2018.09.04 6
540 건반마저 되지 못한다면 2018.09.04 4
539 살쪘다고해서 빡쳐서 다이어트를 2018.09.04 4
538 나이팅게일의 구슬픈 2018.09.04 4
537 하늘을 볼 때마다 2018.09.04 3
» 떠나보내는 슬픔이 2018.09.04 2
535 주고서 행여 돌려 2018.09.04 2
534 중고로운 평화나라 2018.09.03 4
533 당신의 화사한 사랑 2018.09.03 2
532 나의 자리는 2018.09.03 4
531 여보, 나 군대 안 가도 될꺼 같아 2018.09.03 7
530 흔한 용량 차이 2018.09.03 4
529 떠난 사람의 마지막 2018.09.03 2